오늘본 매물이 없습니다
평형
ID저장
회원가입 아이디 찾기 · 비밀번호찾기
건축물갤러리
0
꼭필요한인테리어
2
리모델링
0
매매임대가이드
0
매매자료실
0
부동산상식
1
오늘의 이슈
4
이벤트
0
자유게시판
37
전문가칼럼
2
포토갤러리
1
포토뉴스
0
핫투데이
2
해외부동산
0
공지사항
2
광고문의
0
결제관련
0
질문답변
1
자주묻는 질문
14
서비스 이용가이드
3
부가서비스
0
부동산가이드
0
입점제휴안내
0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상세보기
여자들은 정말 마음이 갈대다.. (조회:988추천:135) 2012-11-26 12:32:47
작성인: zero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여자의 진실을..!!
신기한 건 초딩->중딩이 될때 가장 마니 변하굼..
중딩 초->중딩 후반부터 모두 다르다는 것!
중딩 입학전..
나는 부보님이 신인줄 알아따...
그러나 중 입학후....
돈이나 세는 돈벌레로 버인다...
자신들의 이익만을 추구하는..
(진짜 쵸티 노래가 맞게 느껴진다..
"언제까지 돌이킬수 없는 잘못을~")
그리구...
중 입학 3월 5일..
"선배 잘 모시고(?)안 찍히게 해야지~"
하며 다짐하고 분명 1 개 월 까진 고분고분 해따..
그리구 벌레에도 익숙치 몬해따...
울 반 아니 전체가 다 그래따..
그러나 어연 신입생이 된지도 4개월..
"야!메뚜기다~"
"나 죠!캬캬~뚜기 샘이당!
(울 영어샘은 메뚜기 닮은...유재석 사촌이라 불린당...)
또 하나
입학 1개월째->
"어..?꺄아~~지네다!넘 커~~
"머~~꺄아아아아!
"벌이다"
"이상한 벌레~으앙!"
"선 생 님 헬푸~미!"
(우리는 학교 자체가 산위라 이상한 벌레가 만타~)
그러나 4개월 뒤
"어!지네다~"
"밟아라!!조져라!!"
"벌이다!"
"빗자루로 찍어!"
"이상한 벌레네~?"
"키우자!"
"샘! 이 거 바 여!"
심지어 벌레 칼로 좍좍 짜르는 넘이 있는가 하믄..
"이~히!이거 바라~~캬캬"
손에 달랑 달랑 들고 1학년 온교실을 배회두 한다..
그러나 나는 달라따...
아직 벌레가 무섭냐고..?
우낀다...^^
"**(내 이름!)아~~ 벌레!!"
휘익~~~턱!!(먼 소리?)
어느샌가 손으로 내려 친다...--"""
=_=" 모두 경직되어 버리기두 한다..
이 정도는 기냥 별개다..
그 신입생때..
짖궂은 친구 몇명이 손에 벌레들고 놀래킬때..
"캬악~~!!무ㅡ셔!!
--끝까지 도망다닌다 쫒아다닌다..꺅!꺄! 되믄서...--""""
그러나 지금은...
"벌레다~~벌레!!
"..!!이런 *병할!! 뒈지고 잡냐?힘들어 죽겠는데..저리 꺼졋!!"
(치마 밑에 체육 바지입구 말타기 중...--"")
쉬릭!!
==손으루 벌레 쳐 날린다...--""
보았는가?
여자란 이러타...(너두 여자야..--"")
이것말고 천지 대변 땅 갈라지는 쇼킹한 일은 더 있다..
허나 오늘은 걍 이걸루 끝낸다...
그럼 안녕히들 계시라~
-반응 조우면 담에 더 잼난 걸루 찾아가져..ㅋㅋ
   메모
추천 소스보기 목록 
Query Time : 0.08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