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대기업취업 | 현대삼호중공업 | 푸르밀 | 혜인식품 | 웹에이젼시
 
 
구인구직뉴스
나의경험담
구인구직가이드
봉사활동정보
자유게시판
사진갤러리
이벤트/공모전
인재인터뷰
고객센터
공지사항
자주묻는질문
질문과답변
인재정보검색
업직종별
지역별
역세권별
아르바이트 채용
채용정보검색
업직종별
지역별
아르바이트 구직
현재위치 : 메인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상세보기
제목 욱기는 이야기 실화..ㅋ 2012-09-07 10:35:29
작성인
dorai 조회:532     추천:114
욱기는 이야기 실화..ㅋ
웃으면 복이와요~
모두 건강하시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어떤 남자가 일을 일찍 마치고 집에 가고 있었다.
아내에게 오늘 일찍 간다는 사실을 전하기 위해 집에 전화를 걸었다.
"여보세요" 남자가 말했다.
"여보세요"
전화는 아내 대신 딸이 받았다.
"어 아빤데 엄마는 지금 뭐하니?"
"위층 침실에서 ㅇㅇ 삼촌이랑 놀고 있어요"
"뭐? 침실에서? 엄마한테 지금 집앞이라고 전해라!"
"네~"
그리고 잠시 후에 비명소리가 전화기를 통해 들리고, 딸이 다시 수화기를 들고 말했다.
"아빠가 말한대로 전했더니 엄마가 아무것도 안 입고 뛰쳐나와서 계단을 내려오다 발을
헛디뎌서 굴러 떨어졌어요."
"그거 참 쌤통이다.(남자도 참.. 성격이 원,) 삼촌은 어떻게 됐니?"
"창문밖에 수영장으로 뛰어내렸는데 아빠가 물 빼놓은거 몰랐나봐요, 아저씨도 안움직여요"

그리고 남자가 말했다.

"뭐? 수영장? 우리집에는 수영장 없는데??"
전화번호 잘못눌렀구나.. 그리고 남자는 전화를 끊었다


이후 남자는 어떤 생각을 했을까요 ?? 잘못 전화를 건줄 모르고 당황한 남녀는 어떻게 되었을까요 ??
   메모
추천 소스보기 목록